커플링곡이 모두 입력되지 않았을 수도 있습니다.
음악가명 유사어 검색 지원
재킷 사진이나 음반번호를 클릭하시면 커플링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http://to.goclassic.co.kr/recording/780

DG
[1 CD] 427345-2

내 음반WishList
브루크너: 교향곡 9번 D단조 
BRUCKNER: Symphony No. 9 in D minor


Carlo Maria Giulini (conductor)
Wiener Philharmoniker


 녹음: 1988/06 Stereo, Digital
장소: Musikverein, Grosser Saal, Wien


[2003/8/3 pl***님 입력]

DG
[1 CD] UCCG-5096

내 음반WishList
[2006/12/19 an***님 입력]

DG
[2 CD] 4775077

내 음반WishList
[2011/7/11 ne***님 입력]

DG
[16 CD] 028948065103

내 음반WishList
[2012/11/10 mo***님 입력]

DG
[50 CD] 4790718

내 음반WishList
[2013/1/19 ne***님 입력]

DG+DECCA+SONY
[64 CD] 8808678140231

내 음반WishList
[2013/12/30 jo***님 입력]

DG
[15 CD] 4792688

내 음반WishList
[2014/3/15 ne***님 입력]

DG
[44 CD] 4797090

내 음반WishList
[2017/3/2 mo***님 입력]

DG
[40 CD] 4797477

내 음반WishList
[2017/6/24 ne***님 입력]

DG
[8 CD] 4835492

내 음반WishList
[2018/9/26 mo***님 입력]

추가정보
[427345-2] (Ed.: Leopold Nowak)
1. Feierlich, misterioso [28:02]
2. Scherzo. Bewegt, lebhaft-Trio. Schnell [10:39]
3. Adagio. Langsam, feierlich [29:30]

* Live Recording (Total Timing : 68:39)

[4775077] 2. Scherzo. Bewegt, lebhaft - Trio. Schnell

네티즌 200자평 (가장 최근 것이 위에)
lo***: 매우 훌륭한 연주입니다. 과장스런 음량을 내지 않고도 곡의 스케일을 완전히 살렸으며, 세부적인 앙상블도 생동감있고 회화적입니다. 긴장감과 편안함을 적절히 대치 시킨 솜씨 역시 탁월합니다. 
3명 (3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9/10/03 22:07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bi***: 압도적인 파워와 묵직함. 그리고 완벽한 앙상블. 마치 돌같이 단단한 연주. 줄리니도, 빈 필도 절정에 달해 있는 연주. 
3명 (4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7/05/08 11:08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nk***: 많은 분들이 이미 언급하셨지만, 저 역시 1악장에 엄청난 찬사를 보내고 싶습니다. 신이 인간을 내려다본다면, 이렇게 거룩하고도 위엄있는 모습일까요??그리고 그 뒤에 오는 인간의 경배....한편의 종교 대서사시를 보는 듯 했습니다. 정말 숨도 안쉬어질 정도로 말이죠.......나머지 악장 또한 매우 뛰어납니다...집중력을 잃지 않아요... 
10명 (12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3/05/30 02:05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gu***: 위대한 1악장과, 압도적인 2악장. 거기에다가 기적적인 음질. 숨막힐 듯한 감동... 
7명 (8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2/02/03 09:39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po***: 이렇게 위대한 연주임을 이제야 깨달을 줄이야. 나는 평생 죄지은 마음으로 줄리니옹의 음악을 들어야 될지도... 역시 난 명연부터 들으면 안되는 걸까 
4명 (8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1/12/07 20:42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gk***: 이 때부터 WPO와의 브람스 전집이 완성되기까지의 줄리니는 가히 원기옥 타이밍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이런 긴장감과 집중력을 가지고, 이 정도 파워와 구축력을 이 템포에 부여한 연주는 들어보질 못했다(2악장의 템포 설정에서는 균형감각까지 느껴진다). 사소한 실수에도 불구하고 너무 압도적으로 곡이 녹음되어 실황 녹음이라기보다는 스튜디오 녹음처럼 들린다. 
9명 (12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1/06/20 13:10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po***: 마력, 호흡곤란, 소름..1악장 후반부의 감동을 표현하고 싶어 처음으로 고클래식 200자평을 올리게 되었는데, 이미 많은 분들이 표현해 놓으셨네요. 마에스트로 줄리니 감사합니다. 
6명 (9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11/01/14 16:54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op***: 음악이 끝나고 나니 스피커가 마치 레벨업이라도 된듯이 오롯히 광채가 나더이다. 대단한 내공의 연주다. 
8명 (15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9/12/26 12:25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de***: 듣다가 호흡곤란 증세가 나타나 악장마다 10분씩을 쉬었다. 공포스럽게 치닫는 1악장의 코다는 그야말로 넘사벽. 긴장을 늦추지 않는 2악장도 단연 별미. 마에스트로 줄리니. 감사합니다. 
10명 (20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9/02/13 18:14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ar***: 느린 템포로 연주한 것으로는 단연 발군! 전혀 어색하지 않게 들리는 음악이 쥴리니의 해석능력을 잘 말해주고 있음. 
6명 (10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9/02/09 09:26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sb***: 헉............넘 좋아요..... 
9명 (19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9/02/08 23:21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hw***: 다른 면은 차치하고서라도, 1악장 코다의 압도적이고 초월적인 마력은 타음반의 추종을 불허한다. 한마디로 압도적인 명연! 
11명 (13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9/01/04 21:26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hy***: 카라얀의 연주같이 현의 소리가 찬란하게 터져나오지는 않지만, 개인적인 취향에 최적으로 맞아 떨어지는 템포와 그 템포에 자연스럽게 녹아드는 브루크너의 장엄함은 어쩔 수 없이 이 음반에 손이 가게 만든다. 가끔, 아주 가끔 그 웅대한 음향이 귀를 피곤하게 만들기도 하지만 동곡 음반들 중에서 그정도의 웅장함을 느낄 수 있는 음반은 또 흔치 않다.  
17명 (19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7/10/30 23:54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ve***: 가장 최적의 템포와, 빈필 브루크너의 소리를 포착해서 그대로 파죽지세로 끝까지 밀고 나간다. 그 파죽지세의 끝에서 청자는 쓰러질수밖에 없다. 그래서, 정말 1,2악장 듣고 난 후 3악장은 너무 힘들어서 못듣겠다. 듣기 전에 심호흡하고 들어야겠다. 3악장은 경직되서 피곤한건지, 내가 듣다가 진이 빠져서 피곤한건지 모르겠음; 
12명 (16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7/09/24 00:06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ma***: 명연이라기보다는 위대한 연주. 약간 경직된 듯한 3악장만은 아쉬우나, 이전 악장은 이를 보상하고도 남는다. 특히 1악장 코다가 '브루크너의 대심문관' 장면임을 이처럼 압도적으로 깨닫게 하는 녹음은 달리 없다. 
24명 (27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7/06/27 12:03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pe***: 압도적이다. 그 동안 들었던 브루크너 9번과 같은 곡의 연주라는 것이 정말 의심스러울 정도. 별 10개라도 주고 싶다. 
14명 (17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7/06/26 21:13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ma***: 줄리니 선생님이 이렇게 무섭게 느껴지는 음반은 처음이다. 말러9번에서도 무섭다고 느껴지지는 않았는데,  
13명 (16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7/03/28 19:07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pr***: 과장 조금 섞어서...브루크너 9번은 이거 한장만 있어도 된다. 
12명 (17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6/12/12 17:48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go***: 슈베르트 9번의 무른 레가토가 거의 들리지 않는 대신 장중하고 단단하며 의외로운 2악장의 기민함도 인상적이다. 장대한 음량의 분출과 육중한 조형미로는 단연 최고가 아닐까?  
11명 (14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6/11/17 19:11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st***: 브루크너를 들을때 느끼는 것은 큰범선이 넓은 바다를 항해하는 ...그리고 우주를 여행하는 우주선에 탑승한 승무원이 되어 먼여행을 가는 기분든다. 
11명 (13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6/11/16 23:13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ma***: 쏟아내는 음의 아름다운 향연에 넑을 잃을 수도 있겠습니다. 몰아치는 부분 또한 형언할 수 없는 카라르시스를... 
11명 (13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6/01/19 21:06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sh***: 고요히 듣고만 있으면 뭔가 등을 떠미는 듯한 느낌....오르간의 울림...말하기 어려운 풍만함 
14명 (16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5/09/13 20:56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cc***: 안개 자욱한 서주, 그 속을 뚫고 나오는 한줄기 햇살 같은 금관, 끝없이 비상하는 현악기의 날개짓... 브루크너 음향의 요체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줄리니 평생의 역작. 
19명 (23명의 회원님 중)이 위의 글이 도움이 된다고 하셨습니다.
05/04/18 01:23

도움이 되셨습니까?
[예] [아니오]

네티즌 리뷰
리뷰는 동호회 게시판으로 링크됩니다.


음반정보는 고클래식 동호회 회원만이 등록할 수 있으며
회원 본인이 입력한 정보에 한해 직접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1999-2019 고클래식 All rights reserv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us by E-mail.
브루크너: 교향곡 9번 D단조
Herbert von Karajan